살아 움직일 것만 같은 메뚜기 통조림 먹어보니


 

 

이미 제목을 보셔서 아시겠죠... 오늘의 주제는 메뚜기 통조림입니다...

 

하...(한숨)

 

제 블로그의 주제가 도쿄의 맛집, 관광지, 재미난 소식, 이색 음식들인 건 다들 아시죠? 그런데 항상 이 이색 음식이 말썽입니다. 한국에는 없는 일본에만 있는 독특한 음식들을 찾아다니다 보니 별 희한한 음식들을 다 보게 되는데요. 독특하면서도 맛있는 음식들도 있는가 하면 돈 주고 먹으라고 해도 먹지 않을 음식들도 많습니다.

 

예를 들면  통조림, 타코야끼 통조림 같은 건 독특하면서도 참 맛있게 먹었는데요. 징기스칸 캬라멜이나 와사비 빵 같은 건 블로그의 주제에서 이색 음식을 빼는 건 어떨까 심각(?)하게 고민을 하게 만들었습니다.

 

 

그런데 오늘 어쩔 수 없이 또 하나의 엽기 음식을 소개하게 되었네요. 울며 겨자 먹기식으로 말이죠.

 

지금도 먹는 사람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제가 어렸을 때만 해도 시장에서 메뚜기를 튀겨서 팔기도 하고 집에서 튀겨 먹기도 했습니다. 아직도 기억나는 게 제가 초등학생 때 (제가 다닐 때는 국민학교였습니다.) 수업을 마치고 집에 돌아오니 웬 큼지막한 소쿠리에 튀겨진 메뚜기가 한가득 들어있었습니다. 그걸 보고는 정말 소스라치게 놀랐었죠. 그게 얼마나 충격적이었으면 지금까지 기억하고 있을까요.

 

솔직히 말씀드리면 제가 곤충을 많이 아주 많이 무서워하는데 아마도 그 이유가 어렸을 때 봤던 메뚜기 튀김 때문인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오늘은 제가 그렇게 무서워하는 곤충을... 메뚜기를 먹어야 합니다... 

 

통조림 왕국 일본의 메뚜기 통조림, 곤충을 세상에서 제일 무서워하는 사람이 그 맛을 전해드립니다.

 

 

【메뚜리 조림 통조림

 

 

일본의 엽기 통조림, 메뚜기 조림 통조림입니다. 

 

 

 

▲ 메뚜기 그림 보이시죠? 심장이 덜덜 떨리네요.

 

 

 

이나고 칸로니 (いなご甘露煮), 우리말로 메뚜기 감로자인데요. 달달한 메뚜기 조림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 살짝 뚜껑을 열었는데 시커먼 게 잔뜩 보이는 거 있죠... 식은땀이 삐질삐질... 보통 블로그 사진을 식구들 다 자는 저녁에 찍는데요. 자고 있는 와이프를 깨워야 하나 수십 번을 망설였습니다. (그만큼 곤충이 무섭습니다. ㅠ.ㅜ) 하지만 용기를 내서 결국 뚜껑을 땄습니다.

 

 

 

▲ 헐... 시커먼 메뚜기들이 잔뜩 들어 있네요. 달달한 조림 냄새도 풍기구요.

 

 

 

▲ 완전 리얼 메뚜기입니다.

 

 

 

▲ 원판 불변의 법칙은 이럴 때 쓰는 말인가요?

 

 

 

▲ 이제 먹어야 할 시간... 곤충과 피부를 접촉한 게 몇 년 만인지... 최대한 접촉면적을 줄이기 위해 꼬리만 살짝 집어 들었습니다. 이걸 먹어야 하나 말아야 하나 고민에 또 고민을 하고 그냥 먹었다고 하고 대충 얼버무릴까 참 별에 별 생각이 다 들더군요. 하지만 거짓말은 언젠가는 들통나는 법! “그래! 결심했어! “만취한 상태에서 먹자!

 

 

 

저게 진심이었지만 맛을 또 기억해야 포스팅을 할 수 있기에 맨정신에 먹기로 했습니다. 덜덜덜 떨리는 손으로 메뚜기를 입으로 가져가서 머리부터 몸통까지 한 입 꽉 깨물었습니다.

 

“바삭바삭”

 

계속 씹었습니다.

 

“바삭바삭 바사삭”

 

“음... 이건 머리고...

 

“이건 다리구나...

 

“꿀꺽”

 

삼켰습니다... 제가 메뚜기를 먹었습니다...

 

이제 다 끝났어... 잘 했어... 잘 참았어... 라고 스스로에게 칭찬을 해줬네요. ^^

 

마음의 평온을 되찾고 이게 무슨 맛인지 생각해보니 어디선가 비슷한 식감을 느꼈던 거 같습니다. 혹시 속이 텅 빈 마른 새우 조림 아시나요? 도시락 반찬으로 자주 등장하는 녀석이죠. 그 새우 조림하고 비슷한 식감입니다. 아마 눈 감고 메뚜기인지 모른 채 먹었으면 새우라고 착각할 수도 있었겠네요. 그리고 맛은 달달하면서도 짭짤한 조림맛입니다.

 

 

 

포스팅하려고 사진들을 다시 보니 소름이 돋네요. 메뚜기를 먹었어도 곤충 공포증이 없어진 건 아닌가 봅니다. 여러분은 어떠신가요? 메뚜기 먹어본 적 있으신가요? 메뚜기 통조림을 먹어보고 싶으신가요? ㅎㅎㅎ

 

이번 포스팅을 끝마치고 나니 뭔가 큰일을 하나 치른 것 같습니다. 홀가분하네요. 다음번 통조림 포스팅 때는 곤충 말고 평범한 음식으로 찾아뵐 수 있기를 간절히 기도드립니다. ^^

 

신고

   


도쿄히로바 인기글

일본의 설날 풍습, 카도마츠와 카가미모치 그리고 오세치
산타클로스 변장, 아이의 반응은?
통조림 천국의 수제 계란말이 통조림
일본에서 먹는 건조 식혜의 맛은?
가루쿡 스시만들기에 도전, 타노시이 오스시야상
한국에는 붕어빵! 일본에는 건담빵!
길게 늘어선 줄의 정체는? 3시간은 기본!
정말 리얼한 눈, 코, 입 사탕, 호러캔디
지하철 역 발권기에 뚫려있는 구멍의 정체는?
손수건 필요해? 통조림 따! 상상초월 손수건 통조림
모든 메뉴를 통조림으로 제공하는 이색 통조림 카페
축제에서 찾은 세상에서 가장 작은 이것의 정체는?
녹차와 치즈의 하모니 교토 생 다쿠와즈
라면천국에서 열린 라면대회 방문기
세상에나! 치즈를 된장에 절였어?
사과가 통째로 들어있는 애플 바움쿠헨
겨자에 찍어먹는 일본 어묵, 종류가 정말 다양해
버거킹의 비상식 버거, 치즈까지 까만 버거가 나왔다
신기한 빵 통조림과 더 신기한 빵 통조림 자판기
병에 들은 까만 이것의 정체는? 밥 반찬이라는데...
일본에서 집구하기 - 임대맨션
일본 지하철에는 여성전용칸이 있다
컵라면을 먹는 새로운 방법, 얼음 동동 아이스 컵라면
일본의 여름축제, 다양한 먹거리가 한가득
12가지 재료로 만든 거대 김밥, 두께가 팔뚝만해!
아이스크림 술이 있어?

도쿄히로바 인기글

고베 프란츠의 마법의 항아리 푸딩
몽드셀렉션에서 금상을 수상한 고베 크림 치즈 케이크
상상을 초월하는 크기의 왕수박, 도대체 몇킬로야?
비주얼에 놀란 싱크로율 100%의 장어구이 빵
길이 35cm의 초대형 리브센드가 롯데리아에 등장
푸딩을 품은 찹쌀떡, 즌다 스위츠 다이후쿠
신기한 아이스크림 토핑 냉면, 미스터도넛츠의 초양풍면!
하겐다즈 채소맛 시리즈 등장, 그 맛이 정말 궁금해!
달걀을 닮은 푸딩, 홋카이도 보카 화이트 푸딩!
어른아이, 아빠의 오랜 친구들! 미니피규어
과연 라면의 천국 일본, 캔라면까지 등장!
따끈따끈한 오뎅을 자판기에서? 캔오뎅 자판기!
더운 여름에 먹는 시원한 오뎅 젤리!
아오모리의 대표 애플파이, 키니나루 링고 気になるリンゴ
녹차 콜라와 토마토 사이다 그리고 기상천외한 음료들
음료를 추천해줘? 얼굴 인식 자판기!
라이스버거 종결자! 고등어 라이스버거!
망고 살아있네! 입에서 살살 녹는 망고빵!
라면과 햄버거의 콜라보, 라면버거!
신기방기 일본의 사과 자판기!
도쿄역에는 바나나 자판기가 있다!
줄 서지 않으면 못 먹는 슈크림빵
구우면 맛이 변하는 초코과자, 킷캣 푸딩맛
자판기 천국 일본, 이것 보고 깜짝 놀랐어
5단 새우버거, 이거 어떻게 먹죠?
일본 감자 스낵, 이런 맛도 있었어?
Posted by 도쿄히로바 하시루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머쉬룸M 2016.01.19 07: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기가 대단하시네요..ㅎ
    전 뚜껑도 오픈하지 않을 것 같아요..ㅋㅋ

  2. BlogIcon 까칠양파 2016.01.19 16: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저는 맛나게 먹었던 기억이 있는데, 요건 못 먹을 거 같아요.
    너무 디테일하게 다리까지 다 있네요.
    제가 먹었던 메뚜기는 후라이팬에서 볶다보면 다리와 날개는 알아서 분리가 됐는데, 이건 너무 생생하게 원형모습 그대로 있네요.ㅎㅎ

  3. AONNOLZA 2016.01.19 2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메뚜기조림이라니요...
    전 아쉽게도 어르신들이 맛있다고 하시는 메뚜기 튀김을 먹어보지 못해서
    먹어보고 싶기도 한데...비주얼이^^;;;
    오늘도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4. BlogIcon 신기한별 2016.01.19 2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에만 있는 줄 알았는데... 일본에도 있다니 ㄷㄷ

  5. BlogIcon jshin86 2016.01.20 0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
    못 먹을거 같아요.

  6. BlogIcon 카멜리온 2016.01.20 0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번데기랑 뭔 차이인지 ㄷㄷ 메뚜기 통조림 신기하네요.. 먹고 싶지는 않아요

  7. 김혜미 2016.01.20 14: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비주얼... 블로그를 위해 메뚜기를 드신 하시루켄님에게 박수 쳐드립니다!! ㅋㅋㅋ

  8. BlogIcon noir 2016.01.21 1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뚜기가 이나고군요.. 8ㅅ8
    용기가 대단하셔요 고생많으셨습니다.
    전...안먹어보는걸로

  9. BlogIcon kisskiss 2016.01.21 1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덜덜덜...ㅎㅎㅎ
    이게 그 말로만 듣던 메뚜기 통조림이군요...ㅎㅎㅎ
    처음 삿포로에서 징기스칸 집에 갈때도 양고기에 대한 막연한 거부감으로 안간다고 버티다가 결국친구 어머님이 징기스칸 맛있으니 먹어보라고 권유해서 겨우 갔었는데...
    혹시 메뚜기 통조림도 몇년뒤에 제가 즐겨먹는 식품이 되는건 아닐지 모르겠네요...ㅎㅎㅎ

    • BlogIcon 도쿄히로바 하시루켄 2016.02.04 2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주얼을 신경 안쓰신다면 밥 반찬으로 괜찮을 것(?) 같기도 해요.
      근데 될수 있으면 드시지 않는게 좋을 것 같네요.
      메뚜기들이 통조림 속에 모여 있는 걸 보면 정말 끔찍하거든요.

  10. BlogIcon 블블리 2016.01.22 21: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에는 관광용으로 많이 팔던데 먹어본적은 없는데 정말 ...ㅎㄷㄷㄷ 대단하세요 :)

  11. BlogIcon Deborah 2016.01.22 2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머..넘 신기해요.

  12. 2016.01.23 23: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3. BlogIcon 온돌이 좋아요^^ 2016.02.04 0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에겐 뻔데기 통조림이 있죠, 음하하핫!
    맛있어요~ 외국인들이 뻔데기 보면 첨엔
    비주엘에 놀라 오 마이 갓! 하고 먹어보면
    맛에 놀라 오 마이 갓! 한다죠ㅋㅋ
    골뱅이 통조림도 맛있는데. 일본에도 있겠죠, 뭐^^

    • BlogIcon 도쿄히로바 하시루켄 2016.02.04 2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아요. 일본사람들도 번데기 보면 놀라요.
      우리는 맛있겠 먹는데 말이죠.
      그러고보면 번데기도 비주얼은 메뚜기 못지 않은데
      왜 메뚜기는 이렇게 거부감이 드는지 모르겠네요. ㅎㅎㅎ

  14. 조민석 2017.07.21 0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국내에서는 어떻게 구해야 할까요?메뚜기볶음 참 맛있는데 이제는 도통 그할 수가 없네요.구할수만 있다면 마른 팬에 달달 볶아 소금 살짝 뿌려주면 반찬이든 안주든 아주 제격일텐데요

티스토리 사용자는 여기를 누르시면 로그인 됩니다.



티스토리 툴바